검색

[아유경제_부동산] 서울시, 내년 아파트 입주 예정 2만5000가구 전망

2023.11.14  (화) 14:35:26 | 조명의 기자
▲ 2024년 및 2025년 아파트 입주 예정 물량. <제공=서울시>

[아유경제=조명의 기자] 내년 서울의 아파트 입주 예정 물량은 2만5000가구 수준으로 집계됐다.

서울시는 올해 8월 발표한 입주 예정 물량을 사업장 상황 변화 등을 반영해 현재 기준으로 재산정했다고 이달 14일 밝혔다. 시는 도시정비사업과 비정비사업으로 구분해 매년 2회(2ㆍ8월) 아파트 입주 예정 물량을 공개하고 있다.

올해 11월 기준으로 재산정한 결과, 내년에는 2만5000가구, 2025년에는 6만4000가구가 입주할 것으로 전망됐다. 사업별로는 내년 도시정비사업은 8572가구, 비정비사업은 1만6552가구다. 2025년은 도시정비사업 4만6302가구, 비정비사업 1만7289가구다.

도시정비사업 아파트 입주 예정 물량에는 재개발과 재건축을 비롯해 소규모주택정비사업 등, 비정비사업 입주 예정 물량은 청년안심주택, 공공주택, 역세권장기전세주택 등이 각각 포함된다.

내용을 보면 지난 8월과 비교해 내년 입주 예정 물량은 3193가구 줄었다. 대규모 도시정비사업인 동대문구 ‘래미안라그란데(3069가구)’, 광진구 ‘롯데캐슬이스트폴(1363가구)’의 준공일이 2024년 12월에서 2025년 1월로 조정되고, 공공주택인 ‘강남 서울수서 KTX A2블록’이 올해에서 내년으로 연기된 데 영향을 받았다.

2025년은 동대문구 ‘래미안라그란데’, 광진구 ‘롯데캐슬이스트폴’ 물량이 해당 연도로 넘어오고 공공주택 5개소 등이 2025년에서 2026년으로 준공일이 조정되면서 올해 8월보다 2106가구가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서울시 관계자는 “내년 입주 예정 물량은 감소하나 2025년 1월 대규모 사업장인 ‘올림픽파크포레온(둔촌주공 재건축ㆍ1만2032가구)’, ‘래미안라그란데(이문1구역 재개발ㆍ3069가구)’, ‘롯데캐슬이스트폴(자양1구역 재개발ㆍ1363가구)’ 등이 준공돼 약 1만6464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라며 “내년 물량 감소의 어려움은 2025년 초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설명했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