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답십리16구역 재개발 준공인가… 최고 22층 2652가구 공급

2014.10.15  (수) 11:45:53 | 유준상 기자

 

   
▲ 답십리16구역을 재개발한 '래미안위브'가 준공됐다. <자료 제공 : 동대문구>

[아유경제=유준상 기자] 서울 동대문구 답십리16구역을 재개발한 ‘래미안위브’ 아파트가 준공인가 처리 후 분양에 돌입했다.

15일 업계 관계자 등에 따르면 동대문구는 지난 13일 답십리16구역 재개발사업에 대해 준공인가 내줬다.

이에 따르면 불량ㆍ노후 건축물이 밀집돼 있던 답십리동 178 일대 14만5976㎡에는 지상 최고 22층 높이 아파트 32개동 2652가구(임대 453가구 포함)가 새로 건립됐다.

이곳은 ▲2006년 2월 재개발 정비구역 지정 ▲2007년 1월 조합설립인가 ▲2006년 8월 시공자(삼성물산-두산건설 컨소시엄) 선정 ▲2010년 6월 관리처분인가 ▲2011년 11월 착공 등을 거쳐 오늘에 이르렀다.

답십리16구역 재개발 정비사업조합(이하 조합)은 향후 관리처분계획에서 정해진 사항에 따라 대지 및 건축물의 소유권을 이전키 위한 소유권이전등기, 이전고시 등의 절차를 거칠 예정이다.

15일 조합 관계자는 “조만간 조합원들의 소유권을 확립키 위한 보전등기가 이뤄질 예정이다”고 전했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