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유경제_행정] 지난 16일 국토부-지자체 예산협의회 진행… 17개 시ㆍ도 건의사항 청취

진현환 차관 “내년 예산안에 살기 좋은 지방시대 중점 지원”
2024.04.17  (수) 15:01:54 | 송예은 기자
▲ 지자체 예산협의회 현장 사진. <제공=국토교통부>

[아유경제=송예은 기자] 진현환 국토교통부 제1차관은 지난 16일 2025년 예산 편성을 위한 국토교통부-지자체 예산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예산협의회는 내년도 예산 편성에 앞서 지역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듣고 이를 예산안에 반영하기 위해 매년 개최하는 행사이다.

진 차관은 최근 경제상황에 대해 “고금리ㆍ고물가에 서민 체감경기가 여전히 어렵고, 국가 경쟁력 제고를 위해서는 균형 잡힌 국토 발전이 시급하다”고 평가하면서, “그간 여러 경로를 통해 제기된 지역의 민생 과제를 내년도 예산안에 충실히 반영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국토교통부는 17개 시ㆍ도의 다양한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예산 협의회에서 논의한 160여 건의 건의사항은 2025년도 예산 편성 과정에서 꼼꼼하게 검토해 반영할 계획이며 살기 좋은 지방시대를 위해 지자체와 함께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한편, 경북은 국토교통부에 영일만횡단구간 고속도로 등 경북시대 성장 기반 핵심 SOC사업의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중점적으로 건의한 사업은 문경~김천 간 철도건설, 영일만 횡단구간 고속도로 건설, 대구ㆍ경북신공항 광역철도 건설, 남부내륙철도 건설, 성주~대구간 고속도로 건설 등 주요 SOC 5개 사업으로 총사업비는 12조4455억 원이며, 내년 국비 건의액은 5550억 원 규모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