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유경제_경제] 국토부, 한-칠레 투자개발사업 협력 강화 논의

박상우 장관, 칠레 공공사업부 장관 만나 실질 협력사업 적극 지원 약속
2024.03.15  (금) 16:57:02 | 송예은 기자
▲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과 제시카 로페즈 칠레 공공사업부 장관. <제공=국토교통부>

[아유경제=송예은 기자]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은 이달 15일 오전 제시카 테레사 로페즈 사피에 칠레 공공사업부 장관과 만나 인프라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날 면담은 칠레 정부의 주요 PPP 프로젝트 소개 및 한국 측의 참여를 촉진하기 위해 방한한 제시카 로페즈 칠레 공공사업부 장관의 적극적인 요청으로 마련됐으며, 마티아스 프랑케 슈나바흐주한 칠레대사도 동석한 것으로 파악됐다.

박 장관은 “칠레는 우리나라가 최초로 FTA를 체결한 국가로, 이후 양국 교역량이 5배 증가하는 등 중요한 경제협력국이며, 현재 우리기업이 칠레 최대 국책사업인 차카오 교량 건설에 참여하는 등 양국 간 인프라 협력이 공고하다”고 평가하며, “앞으로 우리 건설산업은 도급 위주에서 투자개발형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해 나가는 과정으로 다양한 PPP프로젝트를 계획하고 있는 칠레가 중요한 인프라 협력대상국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이번 면담을 계기로 “양국 간 PPP 인프라 분야 협력 강화를 위해 사업 초기 단계에서 F/S 타당성 조사를 공동 수행하는 등 양국 정부가 참여하는 협력플랫폼을 구축해, 사업정보 공유 및 민간기업 참여를 촉진시켜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에 제시카 로페즈 장관은 사업 초기 정부 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자는 제안에 감사를 표하고, 우수한 기술력과 자금조달능력을 보유한 한국기업들은 칠레 현지에서도 신뢰를 확보한 최적의 협력 파트너라고 평가하면서, “양국 간 협력 강화를 기반으로 민간기업들이 다양한 PPP프로젝트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화답했다.

또한, 제시카 로페즈 장관은 올해 5월 칠레에서 개최되는 국제투자포럼을 소개하면서, 직접투자ㆍ투자개발형사업과 광물, 그린수소, 정보통신 등 다양한 분야의 협력을 추진하기 위해 한국대표단의 참여를 요청했다. 이에 박 장관은 2024 GICC(글로벌 인프라 협력 콘퍼런스)에 칠레측을 초청해 양국 간 인프라 교류를 이어나가기로 했다.

국토교통부는 칠레 등 중남미 국가들과의 G2G 협력 강화 및 교류 확대를 기반으로 우리 기업들이 철도, 도로 등 인프라 PPP분야에서 실질적인 협력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면담 직후 국토교통부는 철도공단, 도로공사, 한국공항공사 등과 함께 한국의 인프라개발계획 및 이행 절차를 칠레 대표단에 설명하는 자리를 마련해 한국의 정책과 제도를 공유하고, 인프라 분야에서 상호 관심사항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