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유경제_사회] 장미란 차관, ‘강원2024’ 경기와 문화예술 현장 점검

대회 경비 책임지는 군 장병 격려 및 지역축제 점검
2024.01.26  (금) 16:12:50 | 송예은 기자
▲ 강릉역 관광통역안내소를 찾아 관광 수용태세 현장점검을 하는 장미란 차관. <제공=문화체육관광부>

[아유경제=송예은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장미란 제2차관은 이달 29일까지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하 강원2024)’ 경기와 문화예술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진다고 밝혔다.

장 차관은 먼저 36보병사단의 평창 현장종합상황실을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한다고 전했다. 36보병사단은 대회가 치러지는 횡성군, 정선군, 평창군 등 강원 7개 시ㆍ군을 담당하는 도의 지역방위사단으로서 대회 기간 중 경비작전과 대테러안전활동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장 차관은 경비작전에 대한 보고를 받은 후 장병들의 노고에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이어 장 차관은 ‘강원2024’ 연계 문화관광축제 현장을 살펴보기 위해 ‘평창송어축제’를 찾아간다. 축제 관람객들과 함께 송어 맨손 잡기, 실내낚시 등 축제 콘텐츠를 체험하고 관람객들이 관광 수용태세에 불편을 겪지 않는지 확인한다. 지역축제 관계자를 만나 현장 의견도 청취할 예정이다.

오는 27일에는 정선 현장을 살펴본다. 장미란 차관은 ‘정선 페스티벌 사이트’에 있는 대형 마스코트 ‘뭉초’ 앞에서 관람객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하이원 리조트를 방문해 자원봉사자를 비롯한 관계자들과 점심 식사를 함께할 예정이다. 이어 경기와 선수촌 운영을 지원하고 있는 관계자들과 경기 현장에 있는 우리 선수들을 격려할 계획이다.

28일에는 횡성의 웰리힐리파크 스키ㆍ스노보드 경기장 현장을 살피고, 경기 관람 이후 운영인력 식당에서 자원봉사자들과 식사를 함께하며 현장 의견도 청취한다.

마지막으로 29일에는 강릉 메인미디어센터(MMC)를 방문해 ‘강원2024’를 취재하고 있는 기자단을 격려한다. 장 차관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및 올림픽 중계 매체와 인터뷰도 하며 ‘강원2024’의 생생한 현장을 전 세계에 알릴 예정이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