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유경제_사회] 서울식물원, 전시온실 열대관에 ‘열대 크리스마스’ 전시 및 포토존 마련

지중해관에 겨울장식과 더불어 꽃분수, 꽃트리 등 크리스마스 분위기 연출
2023.12.08  (금) 16:01:53 | 송예은 기자
▲ 서울식물원 내부 사진. <제공=서울시>

[아유경제=송예은 기자] 서울식물원은 오는 9일부터 2024년 2월까지 서울식물원 전시온실 및 주제정원 일대에서 식물들과 조형물을 활용한 전시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전시온실 입구부터 열기구 조형물과 어우러진 난초 기둥을 시작으로 열대관 관람동선을 따라 열대ㆍ아열대 지역에 서식하는 꽃이 크고 화려한 다양한 난초를 만날 수 있다. 특히 난초의 여왕으로 불리는 카틀레야를 비롯하여 팔레놉시스, 심비디움, 파피오페딜룸, 반다 등 화려한 모양과 색상의 열대난초 20여 종을 전시한다는 소식이다.

동남아지역의 전통공예품과 열대난초를 활용한 포토존에서는 이국적인 경관과 함께 사진을 남길 수 있다. 해당 구역에는 수많은 난초로 조성된 난초터널이 자리하고 있다.

전시온실 지중해관으로 들어서면 화려한 겨울장식과 꽃분수, 포인세티아 꽃트리 등 크리스마스를 물씬 느낄 수 있는 식물연출과 포토존이 있다. 야외 주제정원도 순록과 선물상자가 담긴 수레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했고, 구상나무, 스노우화백, 황금측백, 양배추 등 계절을 느낄 수 있는 식물들을 식재해 겨울 정원의 느낌을 극대화했다.

서울식물원 겨울 식물전시는 오는 9일부터 2024년 2월까지 서울식물원 전시온실 및 주제정원 일대에서 진행되며, 전시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서울식물원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