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유경제_사회] 인천시 이행숙 부시장, 중국 윈난성 부성장과 상호 발전 논의

2023.05.25  (목) 10:29:53 | 윤채선 기자
▲ 중국 남서부 대표 도시 윈난성과 인천시가 우호협력 강화를 위해 뜻을 모았다. <사진=아유경제 DB>

[아유경제=윤채선 기자] 인천광역시(시장 유정복ㆍ이하 인천시)는 지난 24일 이행숙 시 문화복지정무부시장이 시청을 방문한 중국 윈난성 장즈리(张治礼) 부성장을 접견하고, 양 도시 간 우호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윈난성은 ‘비철금속의 왕국’이라 불리며, 전기분해 알루미늄 세계생산량의 50% 이상을 차지하는 중국의 주요 알루미늄 생산 허브다. 차마고도(茶馬古道)의 시작점으로서 최상급 차류 수출과 함께 최근에는 커피 생산의 세계 흐름도를 바꿀 정도로 우수한 품질의 원두를 생산해 수출 규모가 급증하는 등 전 세계가 주목하는 주요 도시로 떠오르고 있다.

장즈리 부성장은 “인천경제자유구역과 교육청 동아시아국제교육원을 방문하면서 세계적 국제도시로 도약한 인천의 저력을 느낄 수 있었다”라며, “인천과의 우호협력 관계를 앞으로도 한층 강화해 양 도시의 상생 발전을 기대한다”고 포부를 전했다.

이에 이행숙 부시장은 “윈난성은 수출 품목 다변화와 규모 확대 등 새로운 전략산업 발굴을 통해 미래가 더욱 기대되는 도시”라며, “이번 방문을 계기로 양 도시 간 미래 시대 글로벌 인재들의 교류를 더욱 강화하고, 상호 협력 가능분야 교류 확대를 통해 상생 발전을 이루길 바란다”고 감사함을 표했다.

인천과 윈난은 이번 방문 이전부터 도시대표단 교류, 무역, 문화, 청소년 교류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교류를 이어왔으며, 특히 양 도시 간 순차 개최하는 청소년 교류 방문 사업을 재개해 우호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