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서울시, 35개 재활용센터 통합 홈페이지 운영

2013.07.24  (수) 12:39:30 | 김정우기자
서울시, 35개 재활용센터 통합 홈페이지 운영
 
[아유경제=김정우기자]서울시가 25개 자치구에서 운영 중인 35개 재활용센터를 한 곳에서 확인하며 중고 재활용 제품의 거래를 편리하게 해줄 통합 홈페이지(http://fleamarket.seoul.go.kr/rcmarket/index.do)가 문을 열고 22일(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자치구 재활용센터(위탁·지정)는 가전제품, 가구류 등 재활용이 가능한 대형 폐기물의 재사용을 촉진하기 위해 설치된 곳으로서 서울시 25개 자치구에서 총 35개의 센터가 운영 중이다.

재활용센터에서는 중고제품 중 주로 냉장고, 세탁기, TV, 에어컨 등 가전제품과 가구류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올 상반기(‘13년 1∼6월) 재활용센터의 총 운영실적은 재활용품 수집량 103,884점, 재활용품 판매량이 93,991점, 판매액은 39억 6천9백만원에 달한다.

25개 자치구별 월 평균으로 환산하면 재활용품 수집량은 787점 판매량은 712점, 판매액 3천7만원이다.

시는 그간 온·오프라인 자치구별 개별적으로 운영되어 오던 재활용센터를 온라인상으로 통합 연결해 주는 홈페이지를 구축함으로써 재활용센터에 대한 시민의 관심과 접근성을 동시에 높일 수 있도록 하였으며 여러 재활용센터의 중고제품을 한 눈에 비교해보고 구매할 수 있어 편리하게 ‘재활용센터 쇼핑’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시는 중고 제품 재사용 문화를 확산시켜 나가기 위해 자치구 재활용센터의 내외관 시설개선 비용을 지원하고 있으며, 노원구, 영등포구, 동대문구, 강동구 등 14개 재활용센터에 총 8천만원의 예산을 지원하여 재활용센터 간판 교체, 커뮤니티 공간 조성, 도색 공사 등 리모델링을 추진 중에 있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