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아유경제_스포츠] ‘eK리그 2020’, 이달 31일 구단 대표선발전 돌입

2020.10.28  (수) 12:24:09 | 김진원 기자

[아유경제=김진원 기자]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한국e스포츠협회(회장 김영만)와 아프리카TV(대표이사 서수길, 정찬용)가 함께 하는 ‘eK리그 2020’의 참가 접수가 지난 25일 성황리에 마감됐다. 

‘eK리그 2020’의 참가팀은 만 16세 이상 3인 1조로 구성되며, 이번 대회에는 총 594개 팀이 지원해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참가접수를 마친 ‘eK리그 2020’은 이달 31일 시작되는 각 구단 대표선발전을 시작으로 3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먼저 K리그 22개 구단의 대표팀을 선발하는 대표선발전은 오는 31일부터 11월 22일까지 진행된다. 22개 구단별로 최대 32강의 싱글 토너먼트를 진행해 최종 1위 팀이 K리그 각 구단의 대표 자격을 얻게 된다. 구단 대표로 선발된 팀들은 해당 구단의 공식 FIFA 온라인4 대표팀으로 위촉되며, 구단 유니폼과 함께 HyperX 전문 게임 장비를 제공받는다.

구단 대표팀들이 자웅을 겨루는 본선은 오는 12월 11일부터 20일까지 10일간 4개 조 풀리그로 진행되고, 각 조 1, 2위가 결선에 오르게 된다. 최고의 ‘eK리그 구단’을 가리는 결선은 내년 1월 2일부터 16일까지 8강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며, 서울 대치동에 위치한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다.

본선과 결선 경기는 아프리카TV ‘eK리그 공식 방송국’에서 생중계된다. 기타 대회 관련 정보는 아프리카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eK리그 2020’은 글로벌 게임회사 EA스포츠의 ‘FIFA 온라인4’를 기반으로 하는 e스포츠 대회다. 참가자들이 구단을 대표하는 자격으로 참여하는 e스포츠 대회는 국내 프로스포츠 종목 중 최초이며, 또한 국제축구연맹(FIFA)으로부터 인증을 받은 국내 유일의 대회다. 

이번 대회의 총상금은 1700만 원으로 우승팀 1000만 원, 2등팀 500만 원, 3등팀에게는 200만 원이 주어진다. 또한 우승팀의 경우 EA스포츠가 주최하는 아시아 대회인 “EA 챔피언스 컵(EACC)”의 한국 대표 선발전 오프라인 예선 진출권이 주어진다.

ⓒ AU경제(http://www.areyou.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 Copyright ⓒ ndsoft.co.kr all rights reserved.